본문 바로가기
728x90
728x90

분류 전체보기1589

개혁연대, 오는 6월 <교회개혁과 한국교회 트렌드> 연속기획포럼 개최 교회개혁실천연대(공동대표:남오성 임왕성 김종미, 이하 개혁연대)가 오는 6월 라는 주제로 연속기획포럼을 진행한다. 6월 13일부터 27일 매주 목요일 오후 7시부터 9시까지 한국기독교회관 조에홀에서 총 3차례에 걸쳐 진행되는 이번 연속기획포럼은 코로나 시대 전후 한국 교회 개혁 이슈들을 최근의 트렌드에 입각해서 종합적으로 진단하는 시간으로 가질 예정이다.       첫 번째, 이라는 주제로 진행되는 포럼은 목회자 의존 신앙에서 탈피한 주체적 신앙을 제시하면서 현재 나타나고 있는 플로팅 크리스천(Floating Christian) 현상과 '영적이지만 종교적이지 않은'(SBNR) 현상을 살펴볼 예정이다. 두 번째, 라는 주제로 진행되는 포럼은 교회 정관 수립 및 여성과 젊은 세대들도 의사결정에 참여하는 등 .. 2024. 5. 14.
기윤실, 5월 30일 한국교회 교역자 표준동역합의서 공청회 개최 기독교윤리실천운동이 오는 5월 30일(목) 오후 3시 한국기독교회관 2층 조에홀에서 공청회를 개최한다. 지난 2016년 교역자 처우개선운동의 일환으로 를 제시한 바 있는 기윤실은 이번 공청회를 통해 현재 교회 내 갈등 요인 중 하나인 부교역자 사역 환경과 처우에 대한 공교회적 인식을 다시 한번 일깨울 예정이다.   ⓒ데오스앤로고스 / 무단 복제 및 전재, 재배포를 금지합니다> 2024. 5. 14.
복음의 이해 부족이 불러온 열린유신론과 과정신학 "하나님의 전지성, 하나님의 불변성, 하나님의 섭리 등의 개념들은 '열린 유신론'에서 심각하게 훼손되었고, 과정신학에 와서는 완전히 부인되었다. 열린 유신론은 그나마 고전적 알미니안주의의 범주에 머무르려 하고, 그 논리적인 약점을 지적해 보려는 것이지만, 과정신학은 그리스도의 신성과 부활과 같은 전통신학의 모든 개념들을 부정하기 때문에 복음주의 신학이 아니다." "우리나라의 '복음주의'는 고전적 알미니안주의와 개혁주의를 모두 포함하는 사상이다. 고전적 알미니안주의는 복음제시가 용이하고 잃어버린 양을 찾는데 효과적인 신학으로서 역할을 해왔다. 그러나 신학과 목회는 잃어버린 양을 찾는다는 측면도 중요하지만, 찾은 양에게 올바른 꼴을 먹이는 측면도 중요한 것이다. 고전적 알미니안주의가 가진 복음의 이해에 대한.. 2024. 5. 3.
[책] 구원의 확신:믿음과 의심의 경계에 서 있는 이들을 위한 성경적 가르침 나는 정말 그리스도인인가? 나는 진정으로 거듭났는가?나는 정말 그리스도 예수 안에 있는 하나님의 사랑에서 끊어질 수 없는 존재인가?성경은 신자가 최종 구원의 확신을 가질 가능성에 대해 어떻게 말하는가? 「구원의 확신」 / 로버트 A. 피터슨 저 / 이지혜 역 / 생명의말씀사 / 304쪽 /22,000원   아래는 출판사에서 보내온 보도자료에서 일부 발췌    성경 본문으로 살펴보는구원의 확신에 대한 증거성도의 보전과 견인에 관한 성경적 연구와 적용 “하나님이 우리를 위하시면 누가 우리를 대적하리요 자기 아들을 아끼지 아니하시고 우리 모든 사람을 위하여 내주신 이가 어찌 그 아들과 함께 모든 것을 우리에게 주시지 아니하겠느냐 누가 능히 하나님께서 택하신 자들을 고발하리요 의롭다 하신 이는 하나님이시니 누가.. 2024. 5. 3.
월간목회 5월호, '3040세대를 붙잡아라' 특집기사 월간목회 5월호가  다섯 번째 특집기사 '3040세대'를 실었다. 월간목회는 "청년•자녀•부모 세대의 특성들이 혼재해 있고, 미혼•결혼•이혼 재혼한 지체들이 섞여 있으며, 자녀가 없는 가정부터 이미 성인이 된 자녀를 둔 가정도 존재한다"라며 "불안정과 안정 사이에서 씨름하며 인생의 가장 분주한 시기를 지나는 이 세대를 향해, 교회는 으레 공동체적 필요와 참여를 요구해 왔다. 그러나 정작 교회는 이들을 얼마나 품어주고 있는가? 3040세대 목회 현장의 다양성 속에서 우리 교회의 모습과 방향을 점검하기 위해 특집기사를 마련했다"라고 설명했다.    아래는 월간목회 보도자료에서 발췌한 목회자들의 목소리다.     약한 고리를 튼튼한 허리로강화구 목사(제일영도교회) 3040세대가 ‘낀 세대'이거나 교회의 '약.. 2024. 5. 3.
농촌과 농어촌 교회 살리는 선교전략 한국선교신학회(회장:박보경 박사, 장신대 교수)가 지난 4월 20일(토) 오전 11시 40분 대전제일교회(담임:김철민 목사)에서 '2024년 제2차 정기학술대회'를 개최했다. 이날 학술대회는 이라는 주제로 계간 「농촌과목회」 발행인 한경호 목사(한국농신학연구회 회장)를 비롯해 강성열 박사(호남신대 교수), 백영기 목사(쌍샘자연교회) 등이 발제자로 참여해 여러 가지 위기에 봉착해 있는  농어촌 교회를 위한 다양한 선교전략을 제시했다.  농촌과 농촌 교회의 현실귀농과 귀촌 기독교인그리고 기존의 교인들과의 갈등 농촌교회의 위기와 그 극복>이라는 제목으로 발표한 한경호 목사는 현재 농촌 및 농촌 교회가 맞닥뜨리고 있는 현실을 말했다. 한 목사는 "농업이 정상적인 자리를 잡으려면 경자유전(耕者有田)의 원칙이 지켜.. 2024. 4. 29.
서울신대 교수 징계로 불거진 유신진화론 논쟁 서울신대 박영식 교수 징계 회부'유진진화론' 강의, 교단신학에 맞지 않아학교 내부와 교계, 신학계에서는 상반된 의견한국창조과학회 등 "유신진화론은 창조신앙에 위배" 최근 유신진화론과 관련된 강의로 징계 회부를 받은 서울신학대학교(총장:황덕형 박사) 박영식 교수(교양교육원/조직신학)를 두고, 해당 학교와 교단, 교계, 신학계가 상반된 입장을 표하는 등 유신진화론을 둘러싼 신학 논쟁이 다시 뜨거운 감자가 되고 있다.  서울신대 박영식 교수 징계 이유서울신대 법인이사회는 지난 3월 박영식 교수에 대한 징계를 의결했으며, 징계 의결 요구와 관련된 경위를 지난 4월 12일 교무처와 학생처 명의로 학내에 자보를 게시했다. 대학본부 측은 "박영식 교수에게 약속한 대로 신학적 관점을 복음적, 포.. 2024. 4. 24.
[학술정보] 기독교학문연구회, <신앙과 학문> 제28권 3~4호 기독교학문연구회 학술지 제28권 3~4호(2023)에 게재된 연구논문은 아래와 같다. 제28권 4호 넷플릭스의 한국 드라마 ‘오징어 게임’에 나타난 기독교인의 이미지 연구 / 강진구 긍정심리학의 웰빙 이론에 대한 기독교 상담학적 고찰 -PERMAS 모델을 중심으로 / 김수지 교회 지도자의 코칭리더십이 신앙생활 지속의도에 미치는 영향 : 영성과 신앙생활 만족의 매개효과를 중심으로 / 김정진, 하규영 근대 전환기 기독교 찬송가와 근대 국가 만들기 -윤치호의 『찬미가』(1908)를 중심으로 / 조경덕 기독교대학 교수의 인식조사에 의한 중요성공요인의 분석과 성공구조방정식 모형 연구 / 박문식, 김재철 기형 신체 및 변형된 신체표현에 관한 쟁점: 마크 퀸(Marc Quinn)과 파트리샤 피치니니 (Patricia.. 2024. 4. 23.
[학술정보] 기독교통일학회, <기독교와 통일> 제14권 3호 기독교통일학회 학술지 제14권 3호(2023)에 게재된 연구논문은 아래와 같다. 한국교회를 향해 제시하는 성경적 통일: 기독교통일학회의 활동을 중심으로 / 안인섭 조동진의 북한선교: 생애와 사상을 중심으로 / 하광민 세속 시대의 한국 교회를 위한 공공신학 / 김은득 다차원적 관점에서의 남북한 DMZ지역 평화자유도시 개발 연구: 강원도 중심으로서 철원 / 최준호 2024. 4. 23.
[학술정보] 개혁주의생명신학회, <생명과 말씀> 제37권 개혁주의생명신학회 학술지 제37권(2023)에 게재된 연구논문은 아래와 같다. 개혁주의생명신학의 비학문성 및 비학문성의 학문성, 그 평가와 전망 / 장호광 개혁주의생명신학 핵심역량 교육과정 구성을 위한 내용체계 개발 연구 : 교회학교 학제를 중심으로 / 이은철 개혁주의생명신학과 크리스천코칭 / 정희정 The Relationship Between Bible and Revelation : Focusing on Kevin J. Vanhooser’s Christian “Theo-Drama” / 조영호 탈북여성의 제3국 출생 자녀양육 지원 선교 / 윤혜경, 손동신 『신국론』에 나타난 인간에 대한 연민 / 문영식 2024. 4. 23.
[학술정보] 개혁신학회, <개혁논총> 제66권 개혁신학회 학술지 제66권(2023)에 게재된 연구논문은 아래와 같다 영적 각성과 교회 부흥 / 문병호 영적 각성에 대한 교부신학적 재고: 니사의 그레고리우스와 히포의 아우구스티누스를 중심으로 / 이충만 아우구스티누스의 창세기 해석의 유연성: “참된 의미는 생육하고 번성한다.” / 우병훈 프란시스 튜레틴(Francis Turretin)의 성경관에 대한 잭 로저스(Jack B. Rogers)와 도널드 맥킴(Donald K. McKim)의 비판에 관한 연구 / 이병일 조나단 에드워즈의 영적 각성과 회심: 그리스도를 아는 지식을 중심으로 / 류길선 제1차 대각성운동이 교회에 미친 다양한 영향 연구: 찰스 촌시와 조나단 에드워즈를 넘어 / 전희준 개혁주의와 은사주의 운동의 만남: 로드만 윌리엄스의 “성령 안에서.. 2024. 4. 23.
도올은 범신론자, "김용옥의 신관은 비성경적" "도올의 신관, 비성경적이다" 기독교변증학자 박명룡 목사 지적 기독교학술원(원장:김영한 박사)이 지난 4월 19일(금) 오후 시 양재 온누리교회 화평홀에서 을 주제로 제102회 월례학술포럼을 개최했다. 이날 발제자로 참여한 기독교 변증학자 박명룡 목사(청주서문교회)는 에 대한 제목의 발표문을 통해 도올은 범신론자이며, 그의 신관 및 여러 저서들 또한 안티 기독교적이며 정당한 학문적 근거 없이 펼치는 비성경적 주장이라고 지적했다. 도올의 5가지 주장 도올 신관은 기독교와 상반된 신관 "기독교 신관이 더욱 이성적이다" 우선 박명룡 목사는 기독교의 핵심 교리와 신앙과 관련해서 도올이 주장하고 있는 것을 5가지로 정리했다. 1. 초월자로서 기독교의 창조주 하나님은 존재하지 않는다! 2. 하나님은 인격적인 분이 .. 2024. 4. 21.
728x90
반응형